네티즌 "임창정, 인기 누릴 자격 충분"

임창정 '사인 1호 CD' 주인공은 여자친구 아닌 투병 중인 10대 팬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6.09.24 19:00:37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신곡 '내가 저지른 사랑'으로 가요계에 컴백한 임창정이 다양한 이슈들로 연일 팬들을 즐겁게 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사귀어온 18살 연하 여자친구를 공개, '일과 사랑을 동시에 휘어잡는' 진정한 능력자의 모습을 선보인 임창정은 이번엔 남몰래 사인 CD를 투병 환자에게 건네는 선행으로 팬들에게 훈훈한 감동을 전달했다.

당초 13집 발매기념 쇼케이스 당시 임창정은 MC에게 사인이 새겨진 앨범 CD를 선물하며 "첫 번째 사인 CD는 의미있는 친구에게 줄 것"이라고 답한 바 있다.

'그게 누구냐'는 질문에도 임창정은 "그런 친구가 있다. 갔다와서 말하겠다"고만 대답해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냈었다.

이후 임창정에게 모델 뺨치는 미모의 여친이 존재한다는 사실이 알려졌고, 자연스레 사인 1호 CD의 주인공은 임창정의 새 여자친구일 것이라는 얘기가 퍼져 나갔다.

그러나 이 CD의 주인공은 여자친구가 아니었다. 지난 5일 13집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 공연을 마친 임창정은 곧바로 한 병원을 찾아갔다.

이곳에는 임창정을 꾸준히 응원해 온 한 10대 팬이 입원해 있었다. 임창정은 투병 중인 팬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하고 자신에게 가장 의미 있는 CD를 직접 선물로 건넨 것으로 전해졌다.

이같은 사연을 접한 팬들은 "역시 갓 창정!!" "임창정이야말로 지금의 인기를 누릴 자격이 충분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 모습이다.

발매 직후 음원차트 정상의 자리에서 내려오지 않고 있는 임창정의 '내가 저지른 사랑'은 2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또 다시 아이돌 가수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하며 변함없는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 조광형 기자
  • theseman@empal.com
  • 14년째 '기자'라는 한 우물을 파 온 조광형 기자입니다. 다양한 분야를 거쳐 현재는 연예·방송 전문 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뉴데일리 지면은 물론, 지상파 방송과 종편 등에서 매주 연예가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한 발 앞선 보도와, 깊이 있는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 중입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