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호랑이띠 62년생, 도박 등 잡기에 탐닉하지 말라.. 말띠 54년생, 용이 여의주 물고 승천하는 격

편집국 | 최종편집 2016.11.11 07:17:36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2016년 11월 11일 정유(丁酉)일, 오늘의 운세는?   

◆쥐띠 = 마음을 올바르게 써야 신명이 보호하여 일이 잘 풀린다. 외과수에 독불장군은 진정한 아군이 없다. 72년생 상대가 비록 앞서가지만 꾸준히 노력하면 늦게라도 따라 잡을 수 있다. 60년생 은혜를 보답할 시기. 사람을 깊이 있게 대해야 한다. 정기 검진 받아 보는 것이 좋을 듯.
   
◆소띠 = 나무는 보고 숲은 보지 못하는 우를 범하고 있다. 사소한 것에 집착하지말라. 73년생 부부,연인 사이 문제로 마음이 좋지 못하다. 최선을 다하되 결과는 하늘에 맡길 것. 61년생 경쟁자의 실력을 인정하고 협력하라. 세력이 비슷하여 서로간에 협조가 필요. 이사 문제 해결된다. 이사는 서남 방향으로.

◆호랑이띠 = 시도조차 해보지 않고 무릎을 꿇는 것은 패배자의 특징이다. 자신감을 갖고 달려들어라. 74년생 좋은 친구는 최고의 재산. 친구로 인해 고통과 행복이 결정된다. 62년생 도박 등 잡기에 탐닉하지 말라. 모든 것이 불안하다. 50년생 과거에집착하지 말고 현재의 일에 충실하라.
   
◆토끼띠 = 이제는 결단해야 할 때. 나아가라. 75년생 음주운전으로 일이 꼬이는날. 63년생 길가다 부딪치지 않게 조심하라. 51년생 불안하면 양띠와 함께 하라. 행운을 가져다 준다. 절친한 친구가 고통 받고 있다. 그를 도와주면 당신의 일도 함께 잘 풀린다.

◆용띠 = 옳고 그르고의 태도를 명확히 하라. 76년생 좋은 약은 입에 쓴 법. 어른들의 잔소리를 잔소리로만 듣지말라.. 64년생 회식자리에서 옷 간수를 잘하라. 52년생 암울한 하루다. 이런 날은 노래방이라도 가서 기분 풀어야. 책을 사 보면 좋은 날.
   
◆뱀띠 = 애써 골문까지 잘 대시해놓고 골문 앞에서 헛발질하는 격. 마무리가 나쁘면 전체적인 평가도 나쁠 수 밖에. 77년생 오늘은 칭찬 듣는 날. 65년생 집에 가서 빈대떡이나 부쳐먹자. 53년생 벼르던 일이 있어도 오늘은 참아라. 주식, 투자 등에서 이익을 볼 듯.

◆말띠 = 힘이 솟는다. 모든일 술술∼. 66년생 상대방은 미소 뒤에날카로운 칼을 품고 있다. 마음을 모두 보여주지 말라. 54년생 용이 여의주를 물고 승천하는 격. 승진수 보인다. 사람들에게 성인군자라는 말을 듣겠다.
   
◆양띠 = 반복되는 일상이 짜증스럽게 느껴진다. 그러나 반복되는 일은 대개 무척 중요한 일이다. 67년생 꾸준히 노력해나가니 실력도 쌓이고 저축도 늘어나 흐뭇. 55년생 좋은 인품 덕에 주위에 사람들이 모인다. 집안에 경사가 있어 가족 모두 모처럼 즐겁다.

◆원숭이띠 = 80년생 하던 일을 멈추고 재검토할 시기. 68년생 저축에 힘써라. 티끌 모아 태산이다. 56년생 자녀의 학업문제로 고민이다. 과감하게 투자하라. 욕심을 부려도 좋다. 당신 것이 될 가능성 있는 재물이 가득하다. 그동안 모은 재물이 결실을 가져다 준다.
   
◆닭띠 = 자신을 돌아보고 냉정해질 필요 있다. 69년생 자만하지 말라. 미움을 사 스스로 화를 부를 수 있다. 57년생 사소한 일로 언성을 높이면 가정불화의 원인이 된다. 대범하게 지나치는 것도 필요하다.경솔하게 나서면 손해. 실리를 추구하라.

◆개띠 = 내일을 위해 오늘은 일찍 귀가하라. 70년생 과로로 인한 건강 악화. 어려울 때일수록 여유를 가져야겠다. 58년생 다른 일에 한눈 팔 때가 아니다. 지금 하고 있는 일은 당신의 향후 10년을 좌우하는 중대한 일이다. 단, 욕심을 너무 내면 부작용이 발생한다.
   
◆돼지띠 = 고생 끝, 행복 시작. 그동안의 고통을 보상받는 좋은 일이 생긴다. 그러나 방심은 금물. 71년생 지금이 투자할 때. 많은 이익 볼 수 있을 듯. 59년생 보증, 담보는 금물. 집안에 환자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 47년생 사업이 번창하고 가정에는 행복이 가득하다.



[자료 제공 = 교육과 사주역학의 만남 '라이프비젼(www.lifevision.co.kr)']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