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이시언·기안84·헨리, 4주년 자축공연 '폭소'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4.21 00:00:18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이시언-기안84-헨리가 '나혼자산다' 4주년 자축 공연에서 무대매너를 폭발시킨다.

21일 오후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 201회에서는 무지개 회원들의 폭소 만발 제주도 여행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된다.

이날 자축 공연의 포문을 연 사람은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영상통화로 참석한 윤현민이었다. 그는 회원들과 떨어져 있음에도 기념식의 드레스코드에 맞춰 턱시도까지 입고 무지개 회원들을 위한 세레나데를 불렀다.

이어 이시언은 이소라 성대모사를, 기안84는 삐그덕 거리는 랩을, 헨리는 신들린 미니 건반 연주를 선보이며 웃음을 선사했다. 이시언은 '우리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를 부르면서 고풍스러움을 끌어올린 이소라 성대모사를 했고, 급격한 고음에서는 눈동자를 뒤집는 눈동자 창법을 구사했다.

기안84는 박자를 무시한 삐그덕거리는 랩을 시전하면서 로봇 빅뱅에 빙의해 웃음 릴레이를 펼쳤다. 이를 본 박나래는 "들었던 빅뱅 노래 중에 가장 슬펐어요"라며 소감을 말했다.

헨리는 직접 미니 건반을 챙겨와 모두가 함께 부를 수 있는 노래를 선곡해 신들린 연주로 기념식 현장을 콘서트장으로 만들었다. 헨리의 공연으로 현장이 손에 손을 잡은 대화합의 장이 돼 훈훈함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들이 이토록 공연에 열의를 태운 이유는 선물을 획득하기 위한 것. 무지개 회원들은 기상천외하고 허를 찌르는 선물을 준비해 서로를 깜짝 놀라게 한 것으로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시언-기안84-헨리의 열정적인 무대와 예상 밖의 선물 공개는 21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나 혼자 산다' 이시언-기안84-헨리, 사진=MBC]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